2018 홍익대학교 시각디자인과 졸업주간
Ms. John & Mr. Jane

2018. 12. 3 – 8 홍문관 1층, 7층
hisidigw2018.com

1. 졸업주간
2. 아카이브

リワインド & バインド
Rewind & Bind

박은옥, Eunock Park
eunok0104@naver.com
instagram.com/knock_on_ma_door

내 생각에 향수란 ‘다른 곳’과 맺은 애정 어린 관계에서 다소 확장된 감정 중 하나이다. — 지그문트 바우만, 『레트로토피아』

지난해 한국을 떠나 일본에서 겪은 일상과 여행의 기억들은, 귀국하는 순간 향수(鄕愁)의 기억으로 전환되었다. 타지에서의 기억들을 ‘되감아’보고, 그 기록물들을 한데 모아 ‘엮었다’.

Let me observe that nostalgia is but one member of the rather extended family of an affectionate relationship with an ‘elsewhere.’ — Zygmunt Bauman, Retrotopia

The memories of the daily lives and trips I experienced in Japan last year have been converted to nostalgia upon my return. I ‘rewind’ my memories from elsewhere, and ‘bind’ the records.